[Hangul / 가사]

지금부터 너에게 흔한 고백할거야
가볍게 넘겨 듣지 말고 잘 들어줘
같이 걷던 그날 밤에 넌 뭐가 급한지
한걸음 앞서 가며 내 손을 끌던 너

그게 좋더라구
생각나더라구
별것도 아니었는데
난 그게 참 예쁘더라구
말랐던 심장이
굳었던 마음이
이제야 답한다 이제서야

잠잠하던 내 맘이 널 만난 이후로
분주하기 시작해 널 알아 본걸까
이유 없이 지쳐서 고갤 떨구던 날에
한 뼘 정도 밑에서 날 올려보던 너

그게 좋더라구
생각나더라구
별것도 아니었는데
난 그게 참 예쁘더라구
말랐던 심장이
굳었던 마음이
이제야 답한다 이제서야

스쳐 지나갈 수 있던 너와 내가
이제 우리라고 할 수 있는 게
그냥 고마운 거야
너무 고마운 거야
이제 나의 네가 돼줬다는 게

길게 말했지만
네가 좋은 거야
별것도 아닌 날들이
너 하나로 특별해졌어
말랐던 심장이
굳었던 마음이
이제야 답한다 이제서야
이제야 웃는다 나의 네가

 

[Romanization]

jigeumbuteo neoege heunhan gobaekalgeoya
gabyeopge neomgyeo deutji malgo jal deureojwo
gachi geotdeon geunal bame neon mwoga geupanji
hangeoreum apseo gamyeo nae soneul kkeuldeon neo

geuge joteoragu
saenggangnadeoragu
byeolgeotdo anieonneunde
nan geuge cham yeppeudeoragu
mallatdeon simjangi
gudeotdeon maeumi
ijeya dapanda ijeseoya

jamjamhadeon nae mami neol mannan ihuro
bunjuhagi sijakae neol ara bongeolkka
iyu eopsi jichyeoseo gogael tteolgudeon nare
han ppyeom jeongdo miteseo nal ollyeobodeon neo

geuge joteoragu
saenggangnadeoragu
byeolgeotdo anieonneunde
nan geuge cham yeppeudeoragu
mallatdeon simjangi
gudeotdeon maeumi
ijeya dapanda ijeseoya

seuchyeo jinagal su itdeon neowa naega
ije urirago hal su inneun ge
geunyang gomaun geoya
neomu gomaun geoya
ije naui nega dwaejwotdaneun ge

gilge malhaetjiman
nega joeun geoya
byeolgeotdo anin naldeuri
neo hanaro teukbyeolhaejyeosseo
mallatdeon simjangi
gudeotdeon maeumi
ijeya dapanda ijeseoya
ijeya unneunda naui nega

Added by

kpopeasy

SHARE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