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y 10, 2019

XIA Junsu (준수) – 흩날린다 (Blows) Lyrics

Lyrics: XIA (준수) – 흩날린다 (Fluttering Blows) Lyrics 가사 Hangul & Romanized Lirik Lagu

Song: 어디쯤 서 있을까
Artist: XIA (준수)
Album: 녹두꽃 OST Part.2 (Nokdu Flower OST Part.2)

Hangul 

바람결을 타고 기억들은
꿈결처럼 흘러간다
손 끝에서 느껴지는 이 계절
아름다워 쓰라린다
시간가면 희미해지는 거라 믿었어
하지만 더욱 깊이 새겨지는 그대 얼굴
아프다는 말도 못하고 저 하늘만
바라보며 혼자 울었어 바보같이
상처만 늘어가는데
그대만 그리고 있네
보고 싶어 그대가
사랑한단 말도 못하고 오늘도
괜찮다는 말만 했잖아 바보같이
솔직해 질 수 있을까
행복해 질 수 있을까
널 위해
흩날리는 꽃잎 그 사이로
보고팠던 그대 얼굴
바람 끝에 걸려있는 네 향기
포근해서 목 메인다
시간가면 희미해지는 거라 믿었어
하지만 더욱 깊이 새겨지는 그대 얼굴
아프다는 말도 못하고 저 하늘만
바라보며 혼자 울었어 바보같이
상처만 늘어가는데
그대만 그리고 있네
보고 싶어 그대가
사랑한단 말도 못하고 오늘도
괜찮다는 말만 했잖아 바보같이
이제는 솔직해질게
내일은 행복해질래
날 위해

Romanization

baramgyeoreul tago gieokdeureun
kkumgyeolcheoreom heulleoganda
son kkeuteseo neukkyeojineun i gyejeol
areumdawo sseurarinda
sigangamyeon huimihaejineun geora mideosseo
hajiman deouk gipi saegyeojineun geudae eolgul
apeudaneun maldo mothago jeo haneulman
barabomyeo honja ureosseo babogachi
sangcheoman neureoganeunde
geudaeman geurigo inne
bogo sipeo geudaega
saranghandan maldo mothago oneuldo
gwaenchantaneun malman haetjana babogachi
soljikae jil su isseulkka
haengbokae jil su isseulkka
neol wihae
heunnallineun kkochip geu sairo
bogopatdeon geudae eolgul
baram kkeute geollyeoinneun ne hyanggi
pogeunhaeseo mok meinda
sigangamyeon huimihaejineun geora mideosseo
hajiman deouk gipi saegyeojineun geudae eolgul
apeudaneun maldo mothago jeo haneulman
barabomyeo honja ureosseo babogachi
sangcheoman neureoganeunde
geudaeman geurigo inne
bogo sipeo geudaega
saranghandan maldo mothago oneuldo
gwaenchantaneun malman haetjana babogachi
ijeneun soljikaejilge
naeireun haengbokaejillae
nal wihae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