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ebruary 14, 2022

Taeyeon (태연) – 그런 밤 (Some Nights) Lyrics 가사 (Hangul Romanized)

[Hangul / 가사]

가장 높은 음으로
불러본 너의 이름
어쩌면 닿을 것 같아
가장 아픈 봄에도
기어이 꽃이 피면
나는 그게 네 잔소리 같아

이젠 긴 시간 속을
천천히 걸어 서두르기 싫어서
작고 사소한 일로
환하게 웃다가도

누가 울어도 이상하지 않은 밤
난 너를 몰래 떠올려
비가 내리면 눈물이
보이지 않는 것처럼

꺼내 먹을 만큼의
행복한 기억들을
주머니에 넣으면
전부 쓰기는커녕
남겨온 날이 있어
그건 좋은 날이지

지난 기억으로만
울고 웃는 게 왠지 아쉬운 거야
마음 안의 시계를
지금에 맞추지만

누가 울어도 이상하지 않은 밤
난 너를 몰래 떠올려
비가 내리면 눈물이
보이지 않는 것처럼

그리워하면 어디든 있는 너
늘 나와 걷는 넌
제일 밝은 곳으로만 이끌어

크게 웃어도 어색하지 않은 밤
긴 꿈을 깨지 않는 밤

끝내 잊어도 이상하지 않은 날
널 보내줄 수 있겠지
그때까진 피하지 않아
그리움은 슬픔이 아냐

다른 시간일 뿐이야
So let the memories go on
And let the days go on and on
So let me remember
오늘 같은 밤이면

 

[Romanization]

gajang nopeun eumeuro
bulleobon neoeui ireum
eojjeomyeon daheul geot gata
gajang apeun bomedo
gieoi kkochi pimyeon
naneun geuge ne jansori gata

ijen gin sigan sogeul
cheoncheonhi georeo seodureugi silheoseo
jakgo sasohan illo
hwanhage utdagado

nuga ureodo isanghaji anheun bam
nan neoreul mollae tteoollyeo
biga naerimyeon nunmuri
boiji anneun geotcheoreom

kkeonae meogeul mankeumeui
haengbokhan gieokdeureul
jumeonie neoheumyeon
jeonbu sseugineunkeonyeong
namgyeoon nari isseo
geugeon joheun nariji

jinan gieogeuroman
ulgo unneun ge waenji aswiun geoya
maeum aneui sigyereul
jigeume matchujiman

nuga ureodo isanghaji anheun bam
nan neoreul mollae tteoollyeo
biga naerimyeon nunmuri
boiji anneun geotcheoreom

geuriwohamyeon eodideun itneun neo
neul nawa geonneun neon
jeil balgeun goseuroman ikkeureo

keuge useodo eosaekhaji anheun bam
gin kkumeul kkaeji anneun bam

kkeunnae ijeodo isanghaji anheun nal
neol bonaejul su itgetji
geuttaekkajin pihaji anha
geuriumeun seulpeumi anya

dareun siganil ppuniya
So let the memories go on
And let the days go on and on
So let me remember
oneul gateun bamimyeon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