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angul / 가사]

긴 밤을 지 새었나 봐요 나
새벽 푸른 내음이 좋아서
아니 실은 그 결을 따라오는 그대가
더 좋은 것 같기도 해요

아마 이건 사랑인 것 같아요
바래온 시간에게 말해요
때론 어떤 감정들이 예고 없이
날 울게 만들지라도
기꺼이 속아줄 수 있다고

며칠째 같은 페이지를 봐요
짧게 적힌 글귀가 좋아서
아니 실은 페이지 가득한 그 이름이
더 좋은 것 같기도 해요

아마 이건 사랑인 것 같아요
바래온 시간에게 말해요
때론 어떤 감정들이 예고 없이
날 울게 만들지라도

내가 사랑하는 시간들 속에
날마다 그대가 찾아와요
손에 잡히지 않는 그대 모습을
그저 바라만 본대도
나는 이 시간을 사랑해요

 

[Romanization]

gin bameul ji saeeonna bwayo na
saebyeok pureun naeeumi joaseo
ani sireun geu gyeoreul ttaraoneun geudaega
deo joeun geot gatgido haeyo

ama igeon sarangin geot gatayo
baraeon siganege malhaeyo
ttaeron eotteon gamjeongdeuri yego eopsi
nal ulge mandeuljirado
gikkeoi sogajul su itdago

myeochiljjae gateun peijireul bwayo
jjalge jeokin geulgwiga joaseo
ani sireun peiji gadeukan geu ireumi
deo joeun geot gatgido haeyo

ama igeon sarangin geot gatayo
baraeon siganege malhaeyo
ttaeron eotteon gamjeongdeuri yego eopsi
nal ulge mandeuljirado

naega saranghaneun sigandeul soge
nalmada geudaega chajawayo
sone japiji anneun geudae moseubeul
geujeo baraman bondaedo
naneun i siganeul saranghaeyo

Added by

kpopeasy

SHARE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