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rch 24, 2019

Sogaksogak (소각소각) – 어느 저녁 Lyrics

Sogaksogak (소각소각) – 어느 저녁 Lyrics 가사 

Hangul

어느 저녁 너와 함께 걸었던 이 길을 지나가
그땐 웃음이 나도 모르게 새어 나와 힘들었어

어떤 말을 건네야 할까, 모든 것이 궁금했지
눈이 무거워도 그렇게 아름다운 밤이었어

비가 오나 눈이 오나 나를 사랑해주던
그 예쁜 마음이 한없이 고마운걸
그때와 지금의 내가 조금은 다를지 몰라도
난 여전히 같은 마음으로 너를 좋아하는 걸

얼굴만 봐도 서로의 마음을 알 수 있는
지금의 우리가 난 더
소중한 것만 같아

서툰 마음이 서로에게 상처를 내도
늘 그랬듯 서로를 보고 우린 웃을 테니까
그때와 지금의 내가 조금은 다를지 몰라도
난 여전히 같은 마음으로 너를 좋아하는 걸

얼굴만 봐도 서로의 마음을 알 수 있는
지금의 우리가 난 더 소중해서 난

오늘과 내일 그 어떤 날도 외롭지 않게
꼭 안아주고 싶어 너를 좋아하니까
평범하고 아무것도 없던 내가 네 앞에선
언제나 세상에서 제일 소중한 것만 같아

Romanized

eoneu jeonyeok neowa hamkke georeotdeon i gireul jinaga
geuttaen useumi nado moreuge saeeo nawa himdeureosseo

eotteon mareul geonneya halkka, modeun geosi gunggeumhaetji
nuni mugeowodo geureoke areumdaun bamieosseo

biga ona nuni ona nareul saranghaejudeon
geu yeppeun maeumi haneopsi gomaungeol
geuttaewa jigeumui naega jogeumeun dareulji mollado
nan yeojeonhi gateun maeumeuro neoreul joahaneun geol

eolgulman bwado seoroui maeumeul al su inneun
jigeumui uriga nan deo
sojunghan geonman gata

seotun maeumi seoroege sangcheoreul naedo
neul geuraetdeut seororeul bogo urin useul tenikka
geuttaewa jigeumui naega jogeumeun dareulji mollado
nan yeojeonhi gateun maeumeuro neoreul joahaneun geol

eolgulman bwado seoroui maeumeul al su inneun
jigeumui uriga nan deo sojunghaeseo nan

oneulgwa naeil geu eotteon naldo oeropji anke
kkok anajugo sipeo neoreul joahanikka
pyeongbeomhago amugeotdo eopdeon naega ne apeseon
eonjena sesangeseo jeil sojunghan geonman gata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