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cember 17, 2018

QM – 보통의 삶 Lyrics

QM – 보통의 삶 가사 Hangul

우리 모두는 쿨 하길 바라

대수롭지 않은 듯 넘기고 술 한 잔에

고민을 섞고 흔들고

밀키스 맛이 나길 빌고

감정의 찌꺼기 휴지에 묻혀 탁

하지만 으레 그렇듯 휴지는 천장에

오래 붙어있지 않고

다시금 내 머리 위에

그래 으레 그렇듯

내 술은 여전히 써

술병은 산더민데 내 친군 어디 있어

나이가 들수록 새로운 만남을 갖긴

힘들어지고 다시 익숙한 너희와

포장마차에서 새로운 메뉴 앞

‘NEW’라는 글자가

눈에 또 밟히긴 하지만

‘ㅈㄴ 맛없음

어떡해’라는 핑계로

오늘도 알탕에 소주 두 병을

시키고 매섭게

한숨으로 보통을

재탕하는 우리 앞에

펼쳐진 줄어든 꿈의 길은

대체 몇 갠데

보통의 삶 나의 적금통장

보통의 삶 언제 결혼할까

보통의 삶을 살아 난 모두와 같아

내가 딸을 갖는다면 그 이름은 한나

보통의 삶 너의 적금통장

보통의 삶 너도 결혼할까

보통의 삶을 살아 난 모두와 같아

내가 딸을 갖는다면 그 이름은 한나

넌 내가 부럽다고 해

대체 뭐가 부럽니 왜

‘하고 싶은 일을 해서’란 말에

한잔 털었네

기억나 고등학교 때

녹음하러 김포공항

작업실 비행기 뜰 때

잡음 쩔어 하룻동안

한 곡 녹음하기도 너무 빡 셌지

그런 내가 회사를 가 얼마나 기쁜지

진심으로 기뻐하는

너를 보며 한잔 또 털어

근데 친구야

난 네 적금통장이 부러워

내 전 여친은 내 직업이 부끄럽대

난 말했지

똑바로 말해 너의 핸드폰

재생목록 중에 절반이 래퍼면서

그냥 솔직히 말해

내가 못 떠서잖아

빨갛게 말라붙었네

걘 우리 만약 애를 갖는다면

애 이름을 보통으로 짓자 했지

나는 싫어

왜 기를 쓰고 평범하려 해

평범한 건 좋은데

아니 애초에

보통의 기준이란 대체 뭔데

보통의 삶 나의 적금통장

보통의 삶 언제 결혼할까

보통의 삶을 살아 난 모두와 같아

내가 딸을 갖는다면 그 이름은 한나

보통의 삶 너의 적금통장

보통의 삶 너도 결혼할까

보통의 삶을 살아 난 모두와 같아

내가 딸을 갖는다면 그 이름은 한나

돈 벌어서 이건희

뺨치겠다던 상진이

걔는 얼마 전 애 아빠가 됐대

벌써 그럴 나이가 됐네

우리 짠하자

걔는 내가 그린 꿈을

벌써 혼자 이뤄놨네

난 결혼할 줄 알았어

내가 스물여덟 땐

작은 집과 건축학도

아내와 문 달린 정원

TV 보면 다들 그쯤에 그 정도

이루는 것 같던데

지금 작업실 문은 왜 시커먼

먼지로 가득한지

내 꿈 행복한 집을 갖는 건데

말하고 보니 나 역시

보통의 꿈을 꾸네 날 욕한 너같이

아니 이제 생각해보니 이 꿈도 사치

QM – 보통의 삶 Romanized

uri moduneun kul hagil bara
daesuropji aneun deut neomgigo sul han jane
gomineul seokgo heundeulgo
milkiseu masi nagil bilgo
gamjeongui jjikkeogi hyujie mutyeo tak
hajiman eure geureoteut hyujineun cheonjange
orae buteoitji anko
dasigeum nae meori wie
geurae eure geureoteut
nae sureun yeojeonhi sseo
sulbyeongeun sandeominde nae chingun eodi isseo
naiga deulsurok saeroun mannameul gatgin
himdeureojigo dasi iksukan neohuiwa
pojangmachaeseo saeroun menyu ap
‘NEW’raneun geuljaga
nune tto balpigin hajiman
‘ㅈㄴ maseopseum
eotteokae’raneun pinggyero
oneuldo altange soju du byeongeul
sikigo maeseopge
hansumeuro botongeul
jaetanghaneun uri ape
pyeolchyeojin jureodeun kkumui gireun
daeche myeot gaende
botongui sal naui jeokgeumtongjang
botongui sal eonje gyeolhonhalkka
botongui saleul sara nan moduwa gata
naega ttareul ganneundamyeon geu ireumeun hanna
botongui sal neoui jeokgeumtongjang
botongui sal neodo gyeolhonhalkka
botongui saleul sara nan moduwa gata
naega ttareul ganneundamyeon geu ireumeun hanna
neon naega bureopdago hae
daeche mwoga bureomni wae
‘hago sipeun ireul haeseo’ran mare
hanjan teoreonne
gieongna godeunghakgyo ttae
nogeumhareo gimpogonghang
jageopsil bihaenggi tteul ttae
jabeum jjeoreo harutdongan
han gok nogeumhagido neomu ppak setji
geureon naega hoesareul ga eolmana gippeunji
jinsimeuro gippeohaneun
neoreul bomyeo hanjan tto teoreo
geunde chinguya
nan ne jeokgeumtongjangi bureowo
nae jeon yeochineun nae jigeobi bukkeureopdae
nan malhaetji
ttokbaro malhae neoui haendeupon
jaesaengmongnok junge jeolbani raepeomyeonseo
geunyang soljiki malhae
naega mot tteoseojana
ppalgake mallabuteonne
gyaen uri manyak aereul ganneundamyeon
ae ireumeul botongeuro jitja haetji
naneun sileo
wae gireul sseugo pyeongbeomharyeo hae
pyeongbeomhan geon joeunde
ani aechoe
botongui gijuniran daeche mwonde
botongui sal naui jeokgeumtongjang
botongui sal eonje gyeolhonhalkka
botongui saleul sara nan moduwa gata
naega ttareul ganneundamyeon geu ireumeun hanna
botongui sal neoui jeokgeumtongjang
botongui sal neodo gyeolhonhalkka
botongui saleul sara nan moduwa gata
naega ttareul ganneundamyeon geu ireumeun hanna
don beoreoseo igeonhui
ppyamchigetdadeon sangjini
gyaeneun eolma jeon ae appaga dwaetdae
beolsseo geureol naiga dwaenne
uri jjanhaja
gyaeneun naega geurin kkumeul
beolsseo honja irwonwanne
nan gyeolhonhal jul arasseo
naega seumullyeodeol ttaen
jageun jipgwa geonchukakdo
anaewa mun dallin jeongwon
TV bomyeon dadeul geujjeume geu jeongdo
iruneun geot gatdeonde
jigeum jageopsil muneun wae sikeomeon
meonjiro gadeukanji
nae kkum haengbokan jibeul ganneun geonde
malhago boni na yeoksi
botongui kkumeul kkune nal yokan neogachi
ani ije saenggakaeboni i kkumdo sachi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