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angul / 가사]

일어나 나 알람 파미파미 파솔레
레미 파미파미 파솔미
머리 감을 거야 지금 (음음)

눈을 크게 뜨고 몸을 일으켜봐 봐
새로운 날이 시작했어
정신을 차려봐 차려봐 음

일어나자 준비해보자
할 일 있어

가끔 가끔 가끔 나
맨투맨도 좋은 걸
편한 모습 보여주고파

머리는 푸는 게 나을까나
어떤 걸 좋아할까
어떤 게 나 어울릴까

내가 제일 좋아하는 건 다이어리
그것보다도 더 좋은 건
음악 들으면서 화장하기

책 한 권 골라서 들고
가방에다 넣고서
시간 남을 때 읽으면은 재밌어요

I know I know I know
매일 다른 하늘 구경할 거야

가끔 가끔 가끔 나
골목길 걸어가기
버스 정류장도 지나

나만의 세계에 빠지는 걸
상상을 하는 중엔
아름다워 보이는 걸

가끔 가끔 가끔 나
너의 오늘 잠 속에서
행복하게 깨워주고파

나만의 세계에 빠지는 걸
상상을 하는 중엔
아름다워 보이는 걸

나만의 세계에 빠지는 걸
상상을 하는 중엔
아름다워 보이는 걸

 

[Romanization]

ireona na allam pamipami pasolle
remi pamipami pasolmi
meori gameul geoya jigeum (eumeum)

nuneul keuge tteugo momeul ireukyeobwa bwa
saeroun nari sijakhaesseo
jeongsineul charyeobwa charyeobwa eum

ireonaja junbihaeboja
hal il isseo

gakkeum gakkeum gakkeum na
maentumaendo joheun geol
pyeonhan moseup boyeojugopa

meorineun puneun ge naeulkkana
eotteon geol johahalkka
eotteon ge na eoullilkka

naega jeil johahaneun geon daieori
geugeotbodado deo joheun geon
eumak deureumyeonseo hwajanghagi

chaek han gwon gollaseo deulgo
gabangeda neokoseo
sigan nameul ttae ilgeumyeoneun jaemisseoyo

I know I know I know
maeil dareun haneul gugyeonghal geoya

gakkeum gakkeum gakkeum na
golmokgil georeogagi
beoseu jeongryujangdo jina

namaneui segyee ppajineun geol
sangsangeul haneun jungen
areumdawo boineun geol

gakkeum gakkeum gakkeum na
neoeui oneul jam sogeseo
haengbokhage kkaewojugopa

namaneui segyee ppajineun geol
sangsangeul haneun jungen
areumdawo boineun geol

namaneui segyee ppajineun geol
sangsangeul haneun jungen
areumdawo boineun geol

Added by

kpopeasy

SHARE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