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angul / 가사]

제법 잔잔해진 하루의 끝에도
어김없이 난 너를 찾게 돼
요즘 어떤지 아프진 않은지
버릇이 된 걱정이 자꾸만 앞서서

우연히 접하게 된 너의 소식에
허탈하게 웃음만 나와서
무색할 만큼 잘 지내는 너를
미워해야 하는지 아직 모르겠어

좋겠어 넌 참 쉬워서
금세 지워버린 우리 자리
태연히 지나쳐버린
너의 기억 속 나는 어떻게 살아가

다 끝난 일이라 다짐을 해봐도
어리석게 또 너를 기다려
혹시 오늘은 날 찾지 않을까
헛된 희망으로 나 하루를 살아가

좋겠어 넌 참 쉬워서
금세 지워버린 우리 자리
태연히 지나쳐버린
너의 기억 속 나는 어떻게 살아가

좋겠어 좋겠어 좋겠다

좋겠다 너의 그 사람
나는 잡지 못한 예쁜 너의 꿈을
이뤄줘서 고맙다고 말할까
이젠 어떡해 난 어떡해

못해 괜찮은 척
널 가장 잘 아는 사람 나였잖아
제발 버리지는 마
우리 함께한 시간 잊지 마

 

[Romanization]

jebeop janjanhaejin harueui kkeutedo
eogimeopsi nan neoreul chatge dwae
yojeum eotteonji apeujin anheunji
beoreusi doen geokjeongi jakkuman apseoseo

uyeonhi jeophage doen neoeui sosige
heotalhage useumman nawaseo
musaekhal mankeum jal jinaeneun neoreul
miwohaeya haneunji ajik moreugesseo

jokesseo neon cham swiwoseo
geumse jiwobeorin uri jari
taeyeonhi jinachyeobeorin
neoeui gieok sok naneun eotteoke saraga

da kkeunnan irira dajimeul haebwado
eoriseokge tto neoreul gidaryeo
hoksi oneureun nal chatji anheulkka
heotdoen heuimangeuro na harureul saraga

jokesseo neon cham swiwoseo
geumse jiwobeorin uri jari
taeyeonhi jinachyeobeorin
neoeui gieok sok naneun eotteoke saraga

jokesseo jokesseo joketda

joketda neoeui geu saram
naneun japji moshan yeppeun neoeui kkumeul
irwojwoseo gomapdago malhalkka
ijen eotteokhae nan eotteokhae

moshae gwaenchanheun cheok
neol gajang jal aneun saram nayeotjanha
jebal beorijineun ma
uri hamkkehan sigan itji ma

Added by

kpopeasy

SHARE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