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ak Ji Woong 백지웅 – A Weary Night 지친밤 Lyrics 가사

[Hangul / 가사]

내 하루에 끝이 다가올수록
더 날 잃는 것 같아
살아가려 하는 초라한 모습이
가엾게 느껴져

또 하루 종일 난 아무 일도 없이
창밖을 바라봐

오늘도 생각보다 쉽게 받았던 상처와
아픔들을 되새기고 있어

오늘도 내 생각들과 고단함 속에
헤매는 밤이 너무 두려워

그래 괜찮다고 잘 버틴 거라고
날 다독여봤어
위로할수록 더 찾아오는
이건 불안함이겠지

시간이 갈수록 작아지는
나를 견딜 수가 없어

오늘도 아무 이유 없이
또 흐르는 눈물
멈추길 바라 되뇌는 말

오늘도 내 생각들과 아픔 속에서
헤매는 밤이 너무 두려워

잘 알아 어쩔 수 없다고
날 달랠 수밖에
좀 더 나아진 위로뿐이란 걸

내일은 내 생각들과 슬픔 속에서
헤매지 않는 편한 밤이길

 

[Romanization]

nae harue kkeuti dagaolsurok
deo nal ilhneun geot gata
saragaryeo haneun chorahan moseubi
gayeopsge neukkyeojyeo

tto haru jongil nan amu ildo eopsi
changbakkeul barabwa

oneuldo saenggakboda swipge badassdeon sangcheowa
apeumdeureul doesaegigo isseo

oneuldo nae saenggakdeulgwa godanham soge
hemaeneun bami neomu duryeowo

geurae gwaenchanhdago jal beotin georago
nal dadogyeobwasseo
wirohalsurok deo chajaoneun
igeon buranhamigessji

sigani galsurok jagajineun
nareul gyeondil suga eopseo

oneuldo amu iyu eopsi
tto heureuneun nunmul
meomchugil bara doenoeneun mal

oneuldo nae saenggakdeulgwa apeum sogeseo
hemaeneun bami neomu duryeowo

jal ara eojjeol su eopsdago
nal dallael subakke
jom deo naajin wiroppuniran geol

naeireun nae saenggakdeulgwa seulpeum sogeseo
hemaeji anhneun pyeonhan bamig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