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angul / 가사]

철이 없던 참 행복했던
찬란히 빛나던 아득한 시절에

우리 함께 부른 노래가
내 가슴에 빛나네

묻어둔 채 살아가다가
익숙한 멜로디 귓가에 들릴 때면

나도 몰래 멈춘 걸음이
또다시 날 그때 그 자리로

가만히 차오르는 그날의 너의 목소리
가득히 피어나는 예쁜 너의 얼굴이
그리워서

함께 부르던 우리들의 노래가
어깨를 맞춰 걸어가던 우리 꿈들이
소중했지
남아있는 노래처럼 늘 우리 그대로

기다려준 너의 마음
좋았던 기억을 소중히 간직해줘

때론 힘이 들고 지칠 때
기억해줘 우리가 있단 걸

빠르게 흘러가던 우리의 짧은 시간에
가끔씩 올려다본 하늘 가득히 고인
네가 있어

서로에게 빛이 되어준 별이었고
빛나게 해주는 까만 밤하늘이었어
남아있는 노래처럼 늘 우리 그대로

이제 알잖아 너와 나의 마음을
마지막이란 없어
세상이 변해도 영원히 함께~

가만히 차오르는 그날의 너의 목소리
가득히 피어나는 예쁜 너의 얼굴이
그리워서

함께 부르던 우리들의 노래가
어깨를 맞춰 걸어가던 우리 꿈들이
소중했지

남아있는 노래처럼 늘 우리 그대로
남아있는 노래처럼 늘 우리 그대로

 

[Romanization]

cheori eopdeon cham haengbokaetdeon
challanhi binnadeon adeukan sijeore

uri hamkke bureun noraega
nae gaseume binnane

mudeodun chae saragadaga
iksukan mellodi gwitgae deullil ttaemyeon

nado mollae meomchun georeumi
ttodasi nal geuttae geu jariro

gamanhi chaoreuneun geunarui neoui moksori
gadeuki pieonaneun yeppeun neoui eolguri
geuriwoseo

hamkke bureudeon urideurui noraega
eokkaereul matchwo georeogadeon uri kkumdeuri
sojunghaetji
namainneun noraecheoreom neul uri geudaero

gidaryeojun neoui maeum
joatdeon gieogeul sojunghi ganjikaejwo

ttaeron himi deulgo jichil ttae
gieokaejwo uriga itdan geol

ppareuge heulleogadeon uriui jjalbeun sigane
gakkeumssik ollyeodabon haneul gadeuki goin
nega isseo

seoroege bichi doeeojun byeorieotgo
binnage haejuneun kkaman bamhaneurieosseo
namainneun noraecheoreom neul uri geudaero

ije aljana neowa naui maeumeul
majimagiran eopseo
sesangi byeonhaedo yeongwonhi hamkke~

gamanhi chaoreuneun geunarui neoui moksori
gadeuki pieonaneun yeppeun neoui eolguri
geuriwoseo

hamkke bureudeon urideurui noraega
eokkaereul matchwo georeogadeon uri kkumdeuri
sojunghaetji

namainneun noraecheoreom neul uri geudaero
namainneun noraecheoreom neul uri geudaero

Added by

kpopeasy

SHARE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