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angul / 가사]

그대 부드러운 손은
나의 주머니 안에 있지 따뜻하게
발그레 해진 얼굴로 날 바라보는
그대 얼굴이 예쁜 밤

우리 함께 따뜻한 이불 덮어요
추위도 자꾸 셈하나 봐
올해도 이리 추운 걸 보니
내게 기대 포근한 이불 덮어요
그대가 나의 품에 잠들 때면
우린 이미 저만치에 있지

눈이 마주치면 자꾸 웃는 너
그대에게 입 맞춰도 나 될까요
살며시 두 눈 감은 그대 얼굴 보니
나도 모르게 자꾸 두근대는 밤

우리 같이 따뜻한 이불 덮어요
추위도 자꾸 셈하나 봐
올해도 이리 추운 걸 보니
내게 기대 포근한 이불 덮어요
그대가 나의 품에 잠들 때면
우린 이미 저만치에 있지

내게 기대 따뜻한 이불 덮어요
그대가 나의 품에 잠들 때면
우린 이미 저만치에 있지

 

[Romanization]

geudae budeureoun soneun
naeui jumeoni ane itji ttatteushage
balgeure haejin eolgullo nal baraboneun
geudae eolguri yeppeun bam

uri hamkke ttatteushan ibul deopeoyo
chuwido jakku semhana bwa
olhaedo iri chuun geol boni
naege gidae pogeunhan ibul deopeoyo
geudaega naeui pume jamdeul ttaemyeon
urin imi jeomanchie itji

nuni majuchimyeon jakku unneun neo
geudaeege ip matchwodo na doelkkayo
salmyeosi du nun gameun geudae eolgul boni
nado moreuge jakku dugeundaeneun bam

uri gati ttatteushan ibul deopeoyo
chuwido jakku semhana bwa
olhaedo iri chuun geol boni
naege gidae pogeunhan ibul deopeoyo
geudaega naeui pume jamdeul ttaemyeon
urin imi jeomanchie itji

naege gidae ttatteushan ibul deopeoyo
geudaega naeui pume jamdeul ttaemyeon
urin imi jeomanchie itji

Added by

kpopeasy

SHARE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