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rch 26, 2019

장범준 (Jang Beom June) – 엄마 용돈 좀 보내주세요 (phone call to mom) Lyrics

장범준 (Jang Beom June) – 엄마 용돈 좀 보내주세요 (phone call to mom) Lyrics 가사 

Hangul

아직은 알수 없는 도시의 탁한 밤
술취한 사람들 사이로
무거운 앰플들고 서성거렸네
아직은 답이 없는 이십대의 늦여름 밤
무거운 어깨 너머로
술취한 사람처럼 전활 걸었네

엄마에게 전활 거네 엄마 용돈 좀 보내주세요
엄마에게 전활 거네 엄마 별일 없는거지
난 엄마에게 전활 거네 엄마
조만간 집에 내려 갈게요
엄마에게 전활 거네 엄마
조금만 더 기다려줘요 왜

아직 끝나지 않는 서울의 빛나는 밤
화려한 조명들 사이로
오래된 기탈 들고 서성거렸네
아직 떠날 수 없는 젊음의 아름다운 밤
독한 담배를 피고서 술취한 사람처럼
어지러웠네

엄마에게 전활 거네 엄마
용돈 좀 보내주세요
엄마에게 전활 거네 엄마
별일 없는 거지
엄마에게 전활 거네 엄마
조만간 집에 내려 갈게요
엄마에게 전활 거네 엄마
조금만 더 기다려줘요 왜

모든걸 다 주어도
정말 괜찮나요 이십대가
끝나고 나면 이모든 것 들을
모두다 내 탓이었다고
말할 수 있게 에에 말할수 있게

엄마에게 전활 거네 엄마
용돈 좀 보내주세요
엄마에게 전활 거네 엄마
별일 없는 거지
엄마에게 전활 거네 엄마
조만간 집에 내려 갈게요
엄마에게 전활 거네 엄마
조금만 더 기다려줘요 왜

Romanized

ajigeun alsu eomneun dosiui takan bam
sulchwihan saramdeul sairo
mugeoun aempeuldeulgo seoseonggeoryeonne
ajigeun dabi eomneun isipdaeui neujyeoreum bam
mugeoun eokkae neomeoro
sulchwihan saramcheoreom jeonhwal georeonne

eommaege jeonhwal geone eomma yongdon jom bonaejuseyo
eommaege jeonhwal geone eomma byeoril eomneungeoji
nan eommaege jeonhwal geone eomma
jomangan jibe naeryeo galgeyo
eommaege jeonhwal geone eomma
jogeumman deo gidaryeojwoyo wae

ajik kkeunnaji anneun seourui binnaneun bam
hwaryeohan jomyeongdeul sairo
oraedoen gital deulgo seoseonggeoryeonne
ajik tteonal su eomneun jeoleumui areumdaun bam
dokan dambaereul pigoseo sulchwihan saramcheoreom
eojireowonne

eommaege jeonhwal geone eomma
yongdon jom bonaejuseyo
eommaege jeonhwal geone eomma
byeoril eomneun geoji
eommaege jeonhwal geone eomma
jomangan jibe naeryeo galgeyo
eommaege jeonhwal geone eomma
jogeumman deo gidaryeojwoyo wae

modeungeol da jueodo
jeongmal gwaenchannayo isipdaega
kkeunnago namyeon imodeun geot deureul
moduda nae tasieotdago
malhal su itge ee malhalsu itge

eommaege jeonhwal geone eomma
yongdon jom bonaejuseyo
eommaege jeonhwal geone eomma
byeoril eomneun geoji
eommaege jeonhwal geone eomma
jomangan jibe naeryeo galgeyo
eommaege jeonhwal geone eomma
jogeumman deo gidaryeojwoyo wae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