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ebruary 11, 2022

에일리 (Ailee) – 슬픈 연극 Lyrics 가사 (Hangul Romanized)

[Hangul / 가사]

별처럼 빛났던
네 기억이 사라지면
그땐 마음껏
웃을 수 있을까
비처럼 쏟아질
아픈 눈물 속에서
너란 우산 없이
살 수 있을까

떠날 땐
얼음보다 차갑게
미련이 남지 않게
사랑하던 순간들이
지워져 갈 수 있도록
잔인했던 너
너를 이해하던 나
그 모든 게
슬픈 연극 같았어

운명이 정해 준
내 대사가 끝난 뒤엔
결국 돌아서
무너져 울 텐데

달처럼 변하는
추억들이 두려워
꽃인 듯 안으면
가시가 된다

떠날 땐 얼음보다 차갑게
미련이 남지 않게
사랑하던 순간들이
지워져 갈 수 있도록
잔인했던 너
너를 이해하던 나
그 모든 게
슬픈 연극 같았어

내 거짓말이 늘어가
하나도 아프지 않아
넌 나에게 아무것도 아냐

그렇게 바보처럼 지낼게
상처가 되지 않게
찬란하던 지난날이
영원히 사라질 수 있도록
사랑했던 널
이제 보내주는 나
그 모든 게
슬픈 연극 같았어

 

[Romanization]

byeolcheoreom binnatdeon
ne gieogi sarajimyeon
geuttaen maeumkkeot
useul su isseulkka
bicheoreom ssodajil
apeun nunmul sogeseo
neoran usan eopsi
sal su isseulkka

tteonal ttaen
eoreumboda chagapge
miryeoni namji ange
saranghadeon sungandeuri
jiwojyeo gal su itdorok
janinhaetdeon neo
neoreul ihaehadeon na
geu modeun ge
seulpeun yeongeuk gatasseo

unmyeongi jeonghae jun
nae daesaga kkeunnan dwien
gyeolguk doraseo
muneojyeo ul tende

dalcheoreom byeonhaneun
chueokdeuri duryeowo
kkochin deut aneumyeon
gasiga doenda

tteonal ttaen eoreumboda chagapge
miryeoni namji ange
saranghadeon sungandeuri
jiwojyeo gal su itdorok
janinhaetdeon neo
neoreul ihaehadeon na
geu modeun ge
seulpeun yeongeuk gatasseo

nae geojinmari neureoga
hanado apeuji anha
neon naege amugeotdo anya

geureoke babocheoreom jinaelge
sangcheoga doeji ange
challanhadeon jinannari
yeongwonhi sarajil su itdorok
saranghaetdeon neol
ije bonaejuneun na
geu modeun ge
seulpeun yeongeuk gatasseo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