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ebruary 27, 2019

성영주 – 엄마 그때 기억나? Lyrics 가사

성영주 – 엄마 그때 기억나? Lyrics 가사

[Hangul]

엄마 그때 기억나
연락도 없던 내가
문득 전화해서
서럽게 울었던 날 말이야
말없이 그냥 들어주는 엄마가
참 많은 위로가 됐어
뜬금없이 전화 와 우는 아들에
궁금한 게 많았을 덴데
요즘은 엄마의 아들이 아닌
온전한 나로서
부딪히다 보니 많이 느껴
나는 말도 안 되는
사랑을 받았었구나
엄마만큼 날 사랑해주는 사람은
어디에도 없을 것 같아
그래서 참 고마워
좋은 사람이라는 걸 많이 느껴
요즘은 엄마의 아들이 아닌
온전한 나로서
부딪히다 보니 많이 느껴
나는 말도 안 되는
사랑을 받았었구나
엄마만큼 날 사랑해주는 사람은
어디에도 없을 것 같아
정말 고마워 다시 태어나도
엄마 아들 할래

[Romanized]

eomma geuttae gieongna
yeollakdo eopdeon naega
mundeuk jeonhwahaeseo
seoreopge ureotdeon nal mariya
mareopsi geunyang deureojuneun eommaga
cham maneun wiroga dwaesseo
tteungeumeopsi jeonhwa wa uneun adeure
gunggeumhan ge manasseul dende
yojeumeun eommaui adeuri anin
onjeonhan naroseo
budichida boni mani neukkyeo
naneun maldo an doeneun
sarangeul badasseotguna
eommamankeum nal saranghaejuneun sarameun
eodiedo eopseul geot gata
geuraeseo cham gomawo
joeun saramiraneun geol mani neukkyeo
yojeumeun eommaui adeuri anin
onjeonhan naroseo
budichida boni mani neukkyeo
naneun maldo an doeneun
sarangeul badasseotguna
eommamankeum nal saranghaejuneun sarameun
eodiedo eopseul geot gata
jeongmal gomawo dasi taeeonado
eomma adeul hallae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