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하나 (BANHANA) – 그 남잔 말야 (Because of you) Lyrics 가사

[Hangul / 가사]

유난히 더 반짝이는
저 별 따라 걷다 보면
어느새 난 잊고 있던 그 자리

아픔인데 이 자리는
떠오르는 네 웃는 얼굴
그날보다 한참을 더 울었어

미치도록 날 사랑한 남자가 있었어
그 남잔 말야 여전히 내 맘을 모르고
네가 너무 그리워
네가 너무 그리워
정신 못 차릴 만큼
느껴지니 느껴지니 내 맘이

내일이 더 아플 거야
주문처럼 울음 참는 말
아껴두다 널 만나면 울 거야

바보처럼 날 떠나간 남자가 있었어
그 남잔 말야 아직도 내 맘을 울리고
네가 너무 그리워
네가 너무 그리워
정신 못 차릴 만큼
느껴지니 느껴지니 내 사랑아

같은 마음 아직 사랑
왜 우린 다른 곳에

너보다 더 더 좋은 사람 만날 거야
그 남잔 말야 그래야 나를 잊을 거야
네가 너무 그리워
네가 너무 그리워
정신 못 차릴 만큼
느껴지니 느껴지니 내 사랑아

 

[Romanization]

yunanhi deo banjjagineun
jeo byeol ttara geotda bomyeon
eoneusae nan itgo itdeon geu jari

apeuminde i jarineun
tteooreuneun ne unneun eolgul
geunalboda hanchameul deo ureosseo

michidorok nal saranghan namjaga isseosseo
geu namjan marya yeojeonhi nae mameul moreugo
nega neomu geuriwo
nega neomu geuriwo
jeongsin mot charil mankeum
neukkyeojini neukkyeojini nae mami

naeiri deo apeul geoya
jumuncheoreom ureum chamneun mal
akkyeoduda neol mannamyeon ul geoya

babocheoreom nal tteonagan namjaga isseosseo
geu namjan marya ajikdo nae mameul ulligo
nega neomu geuriwo
nega neomu geuriwo
jeongsin mot charil mankeum
neukkyeojini neukkyeojini nae saranga

gateun maeum ajik sarang
wae urin dareun gose

neoboda deo deo joheun saram mannal geoya
geu namjan marya geuraeya nareul ijeul geoya
nega neomu geuriwo
nega neomu geuriwo
jeongsin mot charil mankeum
neukkyeojini neukkyeojini nae sarang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