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rch 24, 2019

무감각 – 너의 동네 Lyrics

무감각 – 너의 동네 Lyrics 가사 

Hangul

익숙해진 버스를 기다리던
정류장과 걸어가던 그 길
어둑해진 언덕 길 그 끝으로
조그만 가로등 불
날 기다리며 서 있던 곳

한참이 흘러서
서로의 안부 들리지 않던
그 해도 벌써 떠나갔는데
나 홀로 거니는 이 앞 동네는
너를 데려오곤 해

그때의 난 그날들의 난
꽤 많은 걸 버려야 했지
우리 둘만으로 좋았던
널 떠나보냈던 그 가로등 불 앞에서
아무 기대 없이 맴돌아 보네

기억했지 우리들 계절 속에
익숙한 하늘의 색
그 아래 오가던 언어들

한참을 걷고서
서로를 기대 잠이 들었던
벤치도 이젠 사라졌는데
나 홀로 거니는 이 앞 동네는
너를 데려오곤 해

그때의 난 그날들의 난
꽤 많은 걸 버려야 했지
우리 둘만으로 좋았던
널 떠나보냈던 그 가로등 불 앞에서
아무 기대 없이 맴돌아 보네

또 내일의 난 그때의 너와
다시 그 기억을 따라 걷겠지
머문 흔적들을 밟으며
늘 벅차올랐던 그 순간들을 안고서
아무 기대 없이 맴돌아 보네
넌 오지 않을 너의 동네

Romanized

iksukaejin beoseureul gidarideon
jeongnyujanggwa georeogadeon geu gil
eodukaejin eondeok gil geu kkeuteuro
jogeuman garodeung bul
nal gidarimyeo seo itdeon got

hanchami heulleoseo
seoroui anbu deulliji anteon
geu haedo beolsseo tteonaganneunde
na hollo geonineun i ap dongneneun
neoreul deryeoogon hae

geuttaeui nan geunaldeurui nan
kkwae maneun geol beoryeoya haetji
uri dulmaneuro joatdeon
neol tteonabonaetdeon geu garodeung bul apeseo
amu gidae eopsi maemdora bone

gieokaetji urideul gyejeol soge
iksukan haneurui saek
geu arae ogadeon eoneodeul

hanchameul geotgoseo
seororeul gidae jami deureotdeon
benchido ijen sarajyeonneunde
na hollo geonineun i ap dongneneun
neoreul deryeoogon hae

geuttaeui nan geunaldeurui nan
kkwae maneun geol beoryeoya haetji
uri dulmaneuro joatdeon
neol tteonabonaetdeon geu garodeung bul apeseo
amu gidae eopsi maemdora bone

tto naeirui nan geuttaeui neowa
dasi geu gieogeul ttara geotgetji
meomun heunjeokdeureul balbeumyeo
neul beokchaollatdeon geu sungandeureul angoseo
amu gidae eopsi maemdora bone
neon oji aneul neoui dongne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