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훈아 – 모란동백 Lyrics 가사 (Hangul Romanized)

[Hangul / 가사]

모란은 벌써 지고 없는데
먼 산에 뻐꾸기 울면
상냥한 얼굴 모란 아가씨
꿈속에 찾아오네
세상은 바람 불고 고달파라
나 어느 변방에 떠돌다 떠돌다
어느 나무 그늘에 고요히 고요히 잠든다 해도
또 한 번 모란이 필 때까지 나를 잊지 말아요

동백은 벌써 지고 없는데
들녘에 눈이 내리면
상냥한 얼굴 동백 아가씨
꿈속에 웃고 오네
세상은 바람 불고 덧없어라
나 어느 바다에 떠돌다 떠돌다
어느 모랫벌에 외로이 외로이 잠든다 해도
또 한 번 동백이 필 때까지 나를 잊지 말아요
또 한 번 모란이 필 때까지 나를 잊지 말아요
나를 잊지 말아요

 

[Romanization]

moraneun beolsseo jigo eomneunde
meon sane ppeokkugi ulmyeon
sangnyanghan eolgul moran agassi
kkumsoge chajaone
sesangeun baram bulgo godalpara
na eoneu byeonbange tteodolda tteodolda
eoneu namu geuneure goyohi goyohi jamdeunda haedo
tto han beon morani pil ttaekkaji nareul itji marayo

dongbaegeun beolsseo jigo eomneunde
deullyeoke nuni naerimyeon
sangnyanghan eolgul dongbaek agassi
kkumsoge utgo one
sesangeun baram bulgo deoseopseora
na eoneu badae tteodolda tteodolda
eoneu moraetbeore oeroi oeroi jamdeunda haedo
tto han beon dongbaegi pil ttaekkaji nareul itji marayo
tto han beon morani pil ttaekkaji nareul itji marayo
nareul itji maray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