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angul / 가사]

겁쟁이 새끼지 난
도망치고만 있잖아
혹시라도 멀어질까
차라리 다
내 목숨마저 가져가
너도 그걸 원한 거잖아
그렇게 너란 그림자는

절대 저 조명도 날 비추면 안 돼
난 이렇게 그냥 노래밖엔
할 수 없단 걸 알잖아
후에 너의 눈물이 다 흐른 뒤에
내가 이 어둠 속에 잠길 때
넌 날 구해주란 말이야
그 속에서 날

아니 전혀 네 얼굴이 안 보여
너의 눈물조차 나는 알 수 없게
지금 내 옆에 이 여잘 안고서
난 어쩌면 그녀 품 안에 숨었네
넌 내 방안의 그림자
그래서 난 불을 껐잖아
괴롭히지마 눈을 감아도 너가 있잖아

한참을 도망쳐 부딪힌 벽 앞에
너를 마주하는 이 밤
머리가 시끄러워져 문을 닫네
그래봤자 넌 이미 안에
신경 안 썼었어 여까지 오기 전엔
요즘에는 취하지 않음 불편해
너와 있는 게 익숙해진 게 어색해서
날 내 버리네 줍게 되면 보내주라 어디
당연히도 초라하지 않은 밤
꿈에게 독촉 당하지 않는 낮
하늘 위로 나 긴 소풍 가는 날
여길 떠나 그래 거기서 봐

절대 저 조명도 날 비추면 안 돼
난 이렇게 그냥 노래밖엔
할 수 없단 걸 알잖아
후에 너의 눈물이 다 흐른 뒤에
내가 이 어둠 속에 잠길 때
넌 날 구해주란 말이야
그 속에서 날

 

[Romanization]

geopjaengi saekkiji nan
domangchigoman itjanha
hoksirado meoreojilkka
charari da
nae moksummajeo gajyeoga
neodo geugeol wonhan geojanha
geureoke neoran geurimjaneun

jeoldae jeo jomyeongdo nal bichumyeon an dwae
nan ireoke geunyang noraebakgen
hal su eopdan geol aljanha
hue neoeui nunmuri da heureun dwie
naega i eodum soge jamgil ttae
neon nal guhaejuran mariya
geu sogeseo nal

ani jeonhyeo ne eolguri an boyeo
neoeui nunmuljocha naneun al su eopge
jigeum nae yeope i yeojal angoseo
nan eojjeomyeon geunyeo pum ane sumeotne
neon nae banganeui geurimja
geuraeseo nan bureul kkeotjanha
goerophijima nuneul gamado neoga itjanha

hanchameul domangchyeo budichin byeok ape
neoreul majuhaneun i bam
meoriga sikkeureowojyeo muneul danne
geuraebwatja neon imi ane
singyeong an sseosseosseo yeokkaji ogi jeonen
yojeumeneun chwihaji anheum bulpyeonhae
neowa itneun ge iksukhaejin ge eosaekhaeseo
nal nae beorine jupge doemyeon bonaejura eodi
dangyeonhido chorahaji anheun bam
kkumege dokchok danghaji anneun nat
haneul wiro na gin sopung ganeun nal
yeogil tteona geurae geogiseo bwa

jeoldae jeo jomyeongdo nal bichumyeon an dwae
nan ireoke geunyang noraebakgen
hal su eopdan geol aljanha
hue neoeui nunmuri da heureun dwie
naega i eodum soge jamgil ttae
neon nal guhaejuran mariya
geu sogeseo nal

Added by

kpopeasy

SHARE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