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이경 – 혼잣말 (Say to Myself) Lyrics 가사 (When the devil calls your name OST Part 3)

Lyrics: 김이경 – 혼잣말(Say to Myself) /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 (When the devil calls your name) OST Part.3 Hangul Romanized Lyrics 가사 Lirik Lagu

[Hangul / 가사]

버릇처럼 혼자 하는 말
잘 될 거야 괜찮아
언젠가는 웃게 해줄게
거울보다 어색해도 해봤잖아

다 지나갈 거야
별을 세며 참았던 여린 눈물도
다 지나가겠지
주저앉고 싶었던 어제 일기도 지친 맘도

머리맡에 작은 인형이
졸린 듯 기대와
나도 몰래 등을 토닥여
잘 자라고 견뎌줘서 고맙다고

다 지나갈 거야
길고 길던 이 길도 낯선 내일도
다 지나가겠지
하루하루 넘으면 더딘 내 꿈도 보이겠지

늘 꿈과 다투던 내게
너무 미안해 아직 못한 말

다 지나갈 거야
길고 길던 이 길도 낯선 내일도
다 지나가겠지
하루하루 넘으면 더딘
내 꿈도 보이겠지

 

[Romanization]

beoreutcheoreom honja haneun mal
jal doel geoya gwaenchana
eonjenganeun utge haejulge
geoulboda eosaekaedo haebwatjana

da jinagal geoya
byeoreul semyeo chamatdeon yeorin nunmuldo
da jinagagetji
jujeoango sipeotdeon eoje ilgido jichin mamdo

meorimate jageun inhyeongi
jollin deut gidaewa
nado mollae deungeul todangnyeo
jal jarago gyeondyeojwoseo gomapdago

da jinagal geoya
gilgo gildeon i gildo natseon naeildo
da jinagagetji
haruharu neomeumyeon deodin nae kkumdo boigetji

neul kkumgwa datudeon naege
neomu mianhae ajik mothan mal

da jinagal geoya
gilgo gildeon i gildo natseon naeildo
da jinagagetji
haruharu neomeumyeon deodin
nae kkumdo boigetji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