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온정 – 야상곡 Lyrics 가사

[Hangul / 가사]

바람이 부는 것은 더운 내 맘 삭여주려
계절이 다 가도록 나는 애만 태우네
꽃잎 흩날리던 늦봄의 밤
아직 남은 님의 향기
이제나 오시려나, 나는 애만 태우네.

애달피 지는 저 꽃잎처럼
속절없는 늦봄의 밤
이제나 오시려나, 나는 애만 태우네

구름이 애써 전하는 말
그 사람은 널 잊었다.
살아서 맺은 사람의 연
실낱 같아 부질없다.
꽃 지네 꽃이 지네, 부는 바람에 꽃 지네
이제 님 오시려나, 나는 그저 애만 태우네

바람이 부는 것은 더운 내 맘 삭여주려
계절이 다 가도록 나는 애만 태우네
꽃잎 흩날리던 늦봄의 밤
아직 남은 님의 향기
이제나 오시려나, 나는 애만 태우네

 

[Romanization]

barami buneun geoseun deoun nae mam sagyeojuryeo
gyejeori da gadorok naneun aeman taeune
kkochip heunnallideon neutbomeui bam
ajik nameun nimeui hyanggi
ijena osiryeona, naneun aeman taeune.

aedalpi jineun jeo kkochipcheoreom
sokjeoreomneun neutbomeui bam
ijena osiryeona, naneun aeman taeune

gureumi aesseo jeonhaneun mal
geu sarameun neol ijeotda.
saraseo maejeun sarameui yeon
sillat gata bujireopda.
kkot jine kkochi jine, buneun barame kkot jine
ije nim osiryeona, naneun geujeo aeman taeune

barami buneun geoseun deoun nae mam sagyeojuryeo
gyejeori da gadorok naneun aeman taeune
kkochip heunnallideon neutbomeui bam
ajik nameun nimeui hyanggi
ijena osiryeona, naneun aeman taeu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