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현 (Kihyun MONSTA X) – 다시, 봄 (Again Spring) Lyrics 가사

[Hangul / 가사]

혼자서도 괜찮았던 나인데
혼자인게 더 편했던 나인데
겨울같던 나의 맘을 녹여준 그대라는 봄,
네가 없인 살 수 없잖아

너의 따스함에 취해가
너의 사랑에 물들어가
다시 겨울로 돌아가긴 싫은데

너의 온기가 사라지면
결국 네가 나를 떠나면
다시 나 혼자 너 없이 혼자
어떻게 괜찮을수 있어

언젠가는 봄이 다시 온다며
나는 네가 아니면 안되는데
오 나를 녹여줄 수 있는 한 사람
하나 뿐인데 내겐 오직 하나뿐인데

너의 따스함에 취해가
너의 사랑에 물들어가
다시 겨울로 돌아가긴 싫은데

너의 온기가 사라지면
결국 네가 나를 떠나면
다시 나 혼자 너 없이 혼자 안되겠어

빗물처럼 울었다 눈물이 흘러 넘쳐와
계절처럼 다시 올까봐
하염없이 너만 기다린다

너의 따스함에 취해가
너의 사랑에 물들어가
다시 겨울로 돌아가긴 싫은데

너의 온기가 사라지면
결국 네가 나를 떠나면
다시 나 혼자 너 없이 혼자
어떻게 괜찮을수 있어

 

[Romanization]

honjaseodo gwaenchanhatdeon nainde
honjainge deo pyeonhaetdeon nainde
gyeoulgatdeon naeui mameul nogyeojun geudaeraneun bom,
nega eopsin sal su eopjanha

neoeui ttaseuhame chwihaega
neoeui sarange muldeureoga
dasi gyeoullo doragagin silheunde

neoeui ongiga sarajimyeon
gyeolguk nega nareul tteonamyeon
dasi na honja neo eopsi honja
eotteoke gwaenchanheulsu isseo

eonjenganeun bomi dasi ondamyeo
naneun nega animyeon andoeneunde
o nareul nogyeojul su itneun han saram
hana ppuninde naegen ojik hanappuninde

neoeui ttaseuhame chwihaega
neoeui sarange muldeureoga
dasi gyeoullo doragagin silheunde

neoeui ongiga sarajimyeon
gyeolguk nega nareul tteonamyeon
dasi na honja neo eopsi honja andoegesseo

binmulcheoreom ureotda nunmuri heulleo neomchyeowa
gyejeolcheoreom dasi olkkabwa
hayeomeopsi neoman gidarinda

neoeui ttaseuhame chwihaega
neoeui sarange muldeureoga
dasi gyeoullo doragagin silheunde

neoeui ongiga sarajimyeon
gyeolguk nega nareul tteonamyeon
dasi na honja neo eopsi honja
eotteoke gwaenchanheulsu isseo